Goldilocks

정성윤 | Jung Sungyoon
2021, 스테인리스 스틸, 우레탄 도장 | Stainless steel, Urethane Paint
2040(W) x 2040(D) x 3250(H) ㎜

©️Texture on Texture

골디락스 존(Goldilocks Zone)이란 우주에서 물이 존재하고 생명체의 존재가 가능한 특정한 구역을 뜻한다. <골디락스>는 그러한 행성과 인간에 주목하고 물질과 마음, 마음과 의식 사이의 관계를 형상화함으로써 장소와 삶을 연결하는 공감각적인 인식을 넓히고자 하는 작품이다. <골디락스>는 액체의 점도와 장력이 응용되어 서로 이어진 형태로서 유 플래닛의 긴밀하고도 유기적인 삶의 공동체를 상징한다.

Goldilocks Zone refers to the habitable zone in space where water exists and living beings can survive. <Goldilocks> focuses on such planet and humans, visualizing the relation between matter and mind, mind and consciousness. Through this work, the artist hopes to expand the spectrum of synesthetic perception which links place and life. <Goldilocks> depicts a linked form expressing liquid viscosity and tension, symbolizing the community of close-knit organic life at U PLANET.

정성윤
기계장치와 기하학적 도형의 형태를 재료로 크고 작은 규모의 움직이는 설치와 조각 작품을 한다. 인간 사이의 관계, 감정, 순환 등의 주제를 반복적인 동작으로 움직이는 기계장치를 통해 나타낸다.

Jung Sungyoon
Jung creates kinetic installations and sculptures of various scale using mechanical devices and geometric shapes as material. Themes such as human relationship, emotion, and circulation, are expressed through mechanical devices that move in repetitive motions.

더 알아보기

©️Texture on Texture
©️Texture on Texture